장  

글 수 768
  • Skin Info

 

문서 첨부 제한 : 0Byte/ 2.00MB
파일 크기 제한 : 2.00MB (허용 확장자 : *.*)

통합당 페북..... 프사.jpg

북극 바다를 덮고 있는 얼음이 불과 15년 뒤에 사라질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영국 남극자연환경연구소는 영국기상청 해들리 센터의 첨단 기후모델을 이용해 12만7천 년 전 마지막 간빙기와 현재의 북극 얼음 상태를 비교한 결과 이같이 예측됐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소는 마지막 간빙기의 북극해 얼음 상태를 들여다본 결과, 강한 봄볕이 얼음 위에 '융해 연못'을 많이 형성하고 이는 얼음을 녹이는 데 중요한 작용을 한다는 것을 밝혀냈습니다.

또 시뮬레이션을 통해 북극해의 얼음이 2035년쯤 완전히 사라질 수 있다는 사실도 확인했습니다.

'융해 연못'은 봄과 초여름의 햇볕 때문에 얼음 위에 만들어지는 얕은 물웅덩이로, 얼음이 햇볕을 흡수 또는 반사하는 양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이번 연구 결과를 담은 논문은 과학 저널 '네이처 기후변화'에 실렸습니다.
http://n.news.naver.com/mnews/article/052/0001476511?sid=104
2심 재판부, 1심과 같은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유명인 자녀라 무겁게 처벌받을 이유 없어"
"다시 한번 유혹에 굴복하면 엄히 처벌할 것"

대마 흡연 및 마약 소지 혐의를 받는 홍정욱 전 한나라당(미래통합당 전신) 의원의 장녀가 항소심에서도 징역형의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홍 씨는 지난해 9월27일 미국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에서 출발해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던 중 대마 카트리지와 향정신성의약품(LSD) 등을 여행용 가방과 옷 주머니 속에 숨겨 밀반입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같은해 4월 중순부터 9월25일까지 미국 등지에서 대마를 7회 흡연하고, 대마 카트리지 6개를 매수한 혐의도 받는다.

http://www.hankyung.com/society/article/2020062622607



LSD는 미국 마약 단속국이 헤로인, 엑스터시 등과 함께 '1급 마약(schedule 1 drug)'으로 분류한 약물

미국에선 LSD를 밀매 유통or소유 적발시 어떻게 처리하는지 찾아봄
5TJX7Dba5WgIG4uOoAiqua.jpg
4iSMCKmFfQimqGMsqkS4AG.jpg
1-9그램 (1회 복용량은 약 100마이크로 LSD, 0.5그램은 종이를 포함하여).

첫번째 위반 : 5년 이상 40년 이하
사망 또는 심각한 부상이 발생한 경우, 20년 이상. 2백만달러를 초과하지 않는 벌금.

두번째 위반 : 적어도 10년 이상
만약 사망이나 심각한 부상이 발생하면, 종신형. 400만달러를 초과하지 않는 벌금


10그램 이상

첫번째 위반 : 적어도 10년 이상.
만약 사망이나 심각한 부상이 발생하면, 종신형. 400만달러를 넘지 않는 벌금.

두번째 위반 : 20년 이상.
만약 사망이나 심각한 부상이 발생하면, 종신형. 8백만달러 이하의 벌금.

두건 이상의 이전 범죄 : 종신형
7dJ6O9m6L6MCAGSWY4ucmC.jpg
판매 의도로 소유 : 3-15년의 징역형과 벌금 2000-30만달러.

개인용 소유(일반적으로 3개 이상의 탭) : 1-3년의 징역형과 벌금 1000-25,000달러 (일부 주에서는 현재 교도소 시간을 보충하는 우회적 치료 계획이 있음)

http://www.legalmatch.com/law-library/article/lsd-penalties-for-sale-and-possession.html
t.gif

245490212_NS5GxCE8_da6d5c65b830ff6b19ebeb57a3d77af063aa880b.jpg

245490212_FXdLDBbV_1fffb44f8d36111b7b1568f22a922ee348cbc04b.jpg

중고차팔이...





1906522604_BSi1lxPY_462eed390dc6b3f40fcf4d4770c6c0e7b7d81b34.png

1906522604_qJOwR8Br_7694f477a0d54b3b333896f3ece2f6d7014c66af.png

245490212_Y9abvLhs_574836aaebe8ac7255f687e09511e557da01b0c4.jpg

245490212_t9cknE3r_5575694e8a872a07ccb1e34c07fd2581868a540f.jpg

245490212_aMW5Zn4o_1dae59a4df9a94bb833c695ef7e3a75a96baa468.jpg

245490212_nHdpcyE1_17b61bc0504bf7da74487da5c433510dc5b9c29b.jpg


택시기사를 밀친 것은 사실이지만, 택시기사가 고의로 낸 사고이고 응급환자가 있었다는 점에서 불기소 의견.

62831315971180140.jpg


99295215971180450.jpg

 


54386515971180920.jpg

 


58340315971181250.jpg

 



결론...


시즌1은 1차에서 4명, 생방송에서 1명 조작
시즌2는 1차에서 2명, 생방송에서 2명 조작
시즌3은 생방송에서 12명 조작

 

 

r.jpg

 

 

 

 

K리그에서 뛰고있는 용병 구스타보의 아내가 쓴 글

 

 

 

r1.jpg

 

올해 총각 6명 중 한 명은 짝이 없어 결혼할 수 없는 지경이며, 이 같은 신부 부족 현상은 2037년까지 지속될 전망이라고 22일 조선일보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21일 주민등록 인구 통계를 이용해 올해 결혼 연령층 남녀(남성 28~35세, 여성 26~33세) 비율을 조사한 결과, 1981~1988년생 남성(292만명)이 1983~1990년생 여성(255만명)보다 14.5%(37만명)나 많아 ‘최악의 성비(性比) 불균형’ 해가 될 것으로 집계됐다. 이 연령대는 전체 결혼 건수의 60% 정도를 차지한다. 남아 선호에 따른 아들 골라 낳기 시대(1986~2002년생)에 적게 태어난 딸들이 결혼 적령기에 진입하면서 성비 불균형을 빚은 것이다.




http://news.heraldcorp.com/view.php?ud=20160422000128


2016년꺼지만 가져와봄

우리나라 성비가 이렇구만..

중국과 인도 접경지대에서 두 핵무기 보유국 간의 영토 분쟁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중국 관영매체가 ‘인도와 전쟁 상황에 대비하고 있다’는 취지의 보도를 내놓아 주목된다.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9일 논평에서 “중국은 인도와 전쟁하는 것을 원치 않고, 평화 발전을 추구한다”면서도 “하지만 전쟁이 발발한 경우에 대해서도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인 양국은 1950년대부터 접경지역에서 영토 분쟁을 벌이고 있으며 1962년에는 대규모 전쟁을 치르기까지 했다. 최근에도 국경 부근에서 두 나라 군대 간 충돌이 벌어져 인도군 20명이 전사하는 등 100명 가까운 사상자가 발생했다.

http://n.news.naver.com/article/022/0003501690

1906522604_X37xBrn1_05d06bdfe02cddaa7147d258dd672658db1a2a63.jpg 

245490212_sm7KfaIk_9b391183a7ff1eb4d55eca2b9228cf8563180193.jpg
245490212_fX2wgcbM_8e3d5158b061ef3889cf48112fbe6c13cf9bfdf0.jpg
245490212_vxjm8ge3_b506561334cf01564ea6d6f9bc220f5b5bd9a18e.jpg
245490212_BbhfTVae_b23654817c2befb673225b423a2804aacfa1a7f9.jpg
245490212_Kh7oxO1q_99925f660a0a881e34155bb50b23833acfd7bc4c.jpg
245490212_VSvrYLDn_d0ca183d1f067d902d396f5ebc5528fadadc4fb7.jpg
245490212_p74z92Fa_1d3466461afc128e0a842792f299e9a988bd936f.jpg
245490212_3dHSKqTR_2e1a06f744a8a177da33ecbce132a3011fa4925d.jpg
245490212_IfMRAD8C_887857fb3d14d3f3c944583a52337f7cd697ca74.jpg
245490212_f9HABRDx_b9fb080992e0d8365602df8bfa8ad040d25d38b9.jpg
245490212_HhJfzi8l_c4af519b7aed5a96cbaac05ec9f8736aeb43e56c.jpg
245490212_Co910WnV_48c7e6b0611c17a94ee98dc62e022a1e99c71edb.jpg
245490212_2gzcN6RS_a1e8f34222be3a9cfc6f676878e5729f6a023a84.jpg
245490212_ZpcRKnaU_75bc04bffec6ded7acfa44f9a53cc0bab26be1ed.jpg
245490212_BR4TZCzY_afa85be082b769e33f2778afd6e87c0c0d843677.jpg
245490212_5ERygJUh_ab36cc59c71a2e74089d427a014a85f0927b3891.jpg
245490212_Wqfwi1hB_83204fa5866f337b67cf3e9d755faed0b1ca14e5.jpg
245490212_RmXH7puS_316b44d80af64be99f7276b0d8452015c15aa4a7.jpg
245490212_nkdZm6Bb_d2451a39ba01f53fd996b95780e2de672048b6d3.jpg
245490212_UZqHvOMm_bf447ab982a3ed64bf4dc700ffdfacb4850b657c.jpg
245490212_kZg43TYa_09e1214da9761230fe0a67cf5b30d2ec76d1df24.jpg

Internet_20200826_184536.jpeg 

'성매매 안 하는 남자는 없다'는 남편의 발언에 충격을 받고 이혼을 결심했다는 사연이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A씨는 "술에 취해 들어온 남편의 옷을 갈아입혀주다가 옷 주머니 속에서 발견한 영수증에 손이 벌벌 떨렸다"며 글을 시작했다.

영수증을 통해 남편이 퇴폐업소에 갔음을 알게 된 것. A씨는 곧바로 영수증을 근거로 남편에게 따져물었지만, 오히려 남편은 울먹거리며 "나 못 믿느냐. 술은 마셨지만 당신이 생각하는 게 아니다"라며 억울해했다. '한 번만 용서해주면 다시는 그러지 않겠다'는 남편의 계속된 호소에 A씨는 결국 눈을 감아줬다.

그러나 용서를 해준 지 몇 달이 채 지나지 않아 남편의 휴대전화 속 문자메시지를 통해 카드 사용 내역을 확인한 A씨는 경악을 금치 못했다. 또 다시 퇴폐업소를 방문한 남편, 그리고 메신저 단체방에서 발견된 음란한 대화들.

심한 충격에 A씨는 남편과의 모든 추억을 거부하고 싶어졌다. 어딘가 싸늘한 A씨의 분위기에 남편은 "무슨 일이냐"고 물었고, A씨 솔직한 심정을 고백했다. 그러자 예상치 못한 반응이 돌아왔다.

"내가 그 여자를 사랑하길 했어, 선물을 주길 했어? 그냥 한 번 만났을 뿐인데 어린애처럼 굴지 마. 나이 먹고 남자들 사회생활도 이해 못 하고 배려 안 해주는 아내가 어딨어!"

놀란 A씨를 보고도 남편은 멈추지 않고 "이 세상에 업소 안 가는 남자가 어딨냐"고 항변했다.

A씨는 "업소를 가는 남편, 바람 피우는 문제로 힘들어하던 친구들을 위로하며 내 남편은 다를 거라고 생각했는데 지옥이 따로 없다. 이혼하려고 준비 중이다. 정말 남편 말대로 사회생활을 이유로 들어 업소가는 걸 허락해주는 아내들이 있는지 궁금하다"고 하소연했다.

지난 6월 여성가족부가 발표한 '2019년 성매매 실태조사'에 따르면 성인남성 1500명 중 631명(42.1%)이 "평생 동안 한 번 이상 성구매를 경험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성인 남성 10명 중 4명이 성매매 경험이 있다는 것이다. 이는 2016년 조사보다 8.6% 포인트가 감소된 수치익인 하지만, 여전히 성매매 문제가 심각한 수준임을 말하고 있다.

남성이 최초로 성을 구매한 연령은 '20세 이상'이 53.9%로 가장 많았다. 이어 '25세 이상'(26.8%), '30세 이상'(10.3%) 순으로 나타났다. 최초 성구매 동기로는 '호기심'이 28.6%로 가장 많았으며, '특별한 일' 전(20.4%), '회식 등 술자리 후'(18.9%)가 뒤를 이었다.

그렇다면 남편의 성매매 사실을 알고 이혼을 결심한 A와 같은 사례가 드문 케이스인지 법알못(법을 알지 못하다) 자문단 이인철 변호사에게 들어봤다.


배우자가 유흥업소에 출입한 것이 이혼사유에 해당할까요?

커피 애호가를 유혹하는 스타벅스의 여신 모양의 로고는 그리스 신화의 '사이렌'에서 모티브를 얻어 만들어진 것입니다. 호메로스의 일리아스 오디세이아에 나오는 사이렌은 원래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마녀의 이름이죠. 신체의 반은 물고기, 반은 사람인 사이렌은 아름다운 외모와 노래로 뱃사람들을 유혹하여 선원들을 죽음으로 인도한다고 합니다. 그러나 오디세우스는 스스로 돛대에 묶고 밀랍으로 선원들의 귀를 틀어막아 그 위험을 벗어났습니다.

우리나라가 코로나19사태이후 선진국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지만 선진국과 달리 아직 우리나라 밤 문화는 후진적입니다. 사이렌의 유혹처럼 온갖 유혹들로 가득하죠.

이혼사건이나 남녀 분쟁을 다루는 사건에서 이런 유사한 사건들이 종종 발생합니다. 사건에서 많은 정보를 알 수 있었습니다. “각종 유흥업소의 아름다운 미녀, 잘생긴 미남들이 손님들을 유혹한다. 그런데 그들이 손님들에게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바로 ‘돈’이다. 그들은 손님을 고객 이상, 이하로도 보지 않는다. 그냥 돈을 지불하고 술을 마시고 서비스 비용을 최대한 많이 받으려고 한다”는 것들입니다. 그들은 그 곳에서 일하는 주된 이유는 바로 ‘돈’입니다. 어떤 사람은 하루만 일해도 50만원에서 100만원까지 벌고 1달에 1천만에서 3천만원 이상도 번다(세금도 내지 않는다)고 하니 일반 직장인 연봉을 한 달에 벌기도 하는 것입니다.

유흥업소 출입으로 이혼하는 사례, 얼마나 될까.

실무에서 이런 일은 아주 많이 발생하고 재판까지 하는 경우도 상당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반대로 아내의 유흥업소 출입으로 남편이 문제를 제기하는 경우도 상당수 있습니다. 배우자가 회사 회식, 접대 등의 업무 목적으로 유흥업소에 한번 출입했다고 바로 이혼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그러나 다른 목적으로 상습적으로 출입하고 그곳에서 성매매나 외도를 했다면 당연히 이혼사유가 될 수 있습니다. 설령 그런 사실이 없다고 하더라도 이 사건으로 인하여 서로에 대해 신뢰가 깨지고 부부사이가 멀어진다면 역시 이혼사유가 될 수 있죠.

사례의 아내는 어떤 조치를 취할 수 있을까?

이혼재판에서 위자료나 재산분할을 청구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위자료는 1천-3천만원 정도 받을 수 있고 재산분할도 50%이상 받을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이미 배우자가 재산을 탕진했거나 은닉해버리면 재산분할을 받지 못하거나 액수가 줄어들 수 있다는 점도 염두에 둬야 합니다.

유흥에 빠지면 도박이나 마약처럼 중독이 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 중독에서 나오려면 치료를 받아야 하고 유혹에서 벗어나려면 스스로 돛대에 묶고 밀랍으로 선원들의 귀를 틀어막아 그 위험을 벗어났던 오디세우스처럼 유혹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죠.

여러 경우를 보면 뒤늦게 후회하는 사람들이 정말 많습니다. 상당수의 부부가 정상적인 결혼을 유지하지 못하고 갈라서고 맙니다. 결혼생활 그리고 인생에서 성공하고 행복하려면 잘못된 습관에서 벗어나 건전한 생각과 습관부터 가져야 할 것입니다.

http://n.news.naver.com/article/015/0004394910

1906522604_UQyBrsme_c157bd84a9157f91f9d062b3467a1e3379f717b8.jpg

1906522604_PSI4G8fF_ddbe94c02c3ab27bc1add54354caca670edd029c.jpg

1906522604_Vtacul2e_3a152480d85354f9b48c73e45d768c49ef0b3bc0.jpg 

d8e8tte8c3c.jpg

요약

1.동양인들은 미국에 이주했어도 자기들의 뿌리를 찾음.
2.흑인은 아님.
3.동양인들의 미국에서의 소득은 중산층
4.흑인은 아님.

그래서 흑인들이 동양인 싫어함

245490212_M792r0Xd_053e0ae7f24b355db7c57d181f4f741212c5ee31.jpg 


XE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